공지사항
  CEO 게시판
  뉴스
  자주하는 질문
  묻고 답하기(공개)
  묻고 답하기(My)
  LB Library 방송보기
  로또 방송보기
  잭팟스토리보기
로또 방송보기
고객지원 > 잭팟스토리보기

보이즈 - 2005년 5월 28일, 아이다호주.

아이다호의 가장 최근 연합복권의 백만장자는 아이다호에서 태어나 지금까지 거주하고 있는 33세의 부래드 듀크(Brad Duke)입니다. 듀크씨는 지난 2005년 5월 28일(이하 미국 날짜 기준)에 추첨된 아이다호 파워볼 게임에서 2억2천3십만불의 상금을 타게 되었는데 이것은 파워볼 역사상 5번째로 큰 잭팟이라 전국적인 관심을 받았습니다.

트레저 발리에 있는 골드짐피트니스센터의 메니저인 듀크씨가 선택한 이번 승리 티켓은 지난 4년간 계속 게임을 했던 번호중 하나였습니다. 이번 당첨에도 불구하고 듀크씨는 자신의 일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왜냐하면 그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지속적으로 일을 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확실히 조금은 달라지겠지요" 라고 듀크씨는 전합니다.

그럼 듀크씨는 이 엄청난 돈으로 무엇을 할 계획일까요? 듀크씨의 부모는 웨이트레스와 세일즈맨이었는데 듀크씨를 포함한 4명의 자녀를 키우면서 경제적으로 많은 고통을 받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듀크씨는 앞으로 그의 상금을 10만 달러까지 키우고, 두 세대에 걸친 안정된 가정을 이루기 위한 15년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합니다. "저는 나를 돌봐준 사람들을 반드시 보살필 것입니다." 라고 듀크씨는 말합니다. 그렇지만 한편으로 그는 좋은 자동차, 새로운 산악 자전거, 보이세 지역에 새로운 집을 짓는 것, 친구들과 여행가기, 너무나 좋아하는 메털리카(Metallica) 밴드를 만나는 일 등에도 돈을 쓸 생각이랍니다.

당첨금을 청구하기 위해 이름을 밝히기 전에 듀크씨는 홍보 담당자, 변호사, 재정 전문가 등으로 구축된 팀을 모으느라 당첨 후 2주일을 보냈습니다.

"그는 대단히 똑똑하고 분석적인, 지성적인 타입의 사람이에요. 만일 누군가 이런 복권 당첨된 행운을 아주 잘 관리하는 사람이 있다고 한다면 바로 듀크씨 같은 사람이지요" 라고 듀크씨의 홍보담당자인 에드 무어(Ed Moore)씨는 밝혔습니다.

세금공제 후에 듀크씨는 일시불로 약 8천5백만불을 받게 됩니다. 그러나 아이다호에서 행운의 주인공은 듀크씨만은 아닙니다. 아이다호 주도 세금으로 약 1천만불의 일시불 체크를 받게 되며, 듀크씨가 복권을 산 보이세의 Jackson's가게 역시 보너스로 5만불을 받게 됩니다.

파워볼은 27개주, 콜롬비아 지역, US. 버진 아일랜드에서 시행되는 연합복권 게임입니다. 게임자는 1에서 53까지에서 5개의 번호를 선택하고 1에서 42번까지에서 하나의 파워볼 숫자를 선택합니다. 잭팟은 5개의 번호와 파워볼 번호를 모두 매치시켰을 때이며 현금상금의 승률은 36대1입니다. 잭팟의 승률은 1억2천만대1이며 추첨은 중부시간대 기준으로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밤 8시 59분에 이루어집니다.


한 보이즈 남자, 2억2천3십만 달러 복권 잭팟 당첨금 확인하다.
드디어 주인공이 밝혀졌습니다. 이와 관련하여서는 별도로 곧 소식을 올리겠습니다.

2005년 6월 2일, 아이다호 보이즈(BOISE, Idaho) - 아이다호 복권 관리에 따르면, 지난 4년 동안 동일한 번호로 복권을 구매한 30대의 한 보이즈에 사는 남성이 아이다호 주에서 나온 2억2천3십만 달러에 당첨된 파워볼 티켓을 갖고 찾아왔다고 합니다. 복권국에 따르면 이 티켓은 복권 사상 10번째이며 또한 아이다호 주에서 가장 높은 금액이라고 합니다.

이 남성은 세전 기준으로 30년 동안 매년 7백4십만 달러(약 74억원. 총 2,220억원)를 선택할 것인지 아니면 1억2천5백3십만 달러(약 1,253억원)를 일시로 요청할 것인지에 대해 자신의 결정을 도와 줄 자신이 법적 대리인과 재정 고문을 고용할 때까지 당첨자의 이름을 밖히지 않았다고 아이다호복권위원회 위원인 로저 사이몬씨가 밝혔습니다.

복권국에 의하면, 이 미혼의 보이즈 남자가 만일 일시불 지급을 선택할 경우 세금을 공제한 후에 이 남자의 지갑에는 8천4백만 달러(약 840억원)가 고스란히 들어가게 된다고 합니다.

우리는 담첨자가 흥분을 좀 가라 앉히고 여유있는 판단을 할 시간을 주려고 했지요. 당첨된 사실을 안지 불과 1시간 여밖에 안되었는데도 꽤 침착하더군요.

이 연합 복권인 4달러 당첨 티켓(4게임)은 보이즈 중심의 오차드街에 있는 잭슨식품가게(Jacksons Food Store)에서 지난 토요일에 팔렸으며, 이 가게에서 지난 10년 전에도 파워볼 티켓이 판매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1995년 6월5일에 8천7백만 달러의 잭팟이 이 가게에서 팔렸다고 보이즈의 팸 하이얏트가 밝혔습니다.

월요일 오후에 이 젊은 남자는 보이즈 남동부에 있는 다른 편의점에 들어가서 한 점원에게 지난 토요일 밤에 추첨된 복권 번호가 몇번이냐고 물어 본 후, 그의 여자 친구와 함께 주 복권 사무국으로 관심이 집중된 이번 당첨 티켓을 갖고 왔다고 사이먼 씨가 말했습니다.

티켓을 판매한 가게에도 적지 않은 돈이 건너간다고 사이몬씨가 말했습니다. 잭슨가게는 5만 달러의 보너스를 당첨 티켓을 판매한 대가로 받게 될 것입니다. 그 돈을 어떻게 쓸지 여전히 생각 중이라며, 게다가 두번씩이나 대박을 터트린 명당 복권가게로서 앞으로도 가게가 잘 될 것이라고 가게 직원이 말했습니다.

"오늘은 정신이 하나도 없는데, 어찌되었든 결과적으로 더 많은 복권 티켓이 팔리겠지요. 속단하기에는 이르지만요." 이 가게 운영을 책임지고 있는 디베리 타이씨가 말했습니다.

만일 담첨자가 30년 동안 나누어 받기 보다는 일시불로 1억2천5백3십만 달러(약 1,253억원)을 받기를 원한다면 아이다호주는 공립학교시스팀을 지원하는데 쓰일 1,000만달러의 세 수익을 즉시 얻게 됩니다. 만일 담첨금이 30년간 분납되면 주정부는 보다 많은 세금을 거두게 되겠지만, 그와 함께 수익도 단기년이 아닌 30년에 걸쳐 거두게 된다고 리처드씨는 말했습니다.

보이즈에 사는 이 남성은 지난 4년동안 지속적으로 파워볼 36과 파워플레이와 더불어 화이트번호 39-24-05-28-07번만을 사왔다고 합니다. 지난 토요일 티켓을 샀을 때 이 사람은 A 게임의 화이트볼에서 잘못 선택하는 실수를 했는데 하나를 제외하고 모두 당첨번호였다고 사이몬씨는 전했습니다. 이 사람은 새로 슬립을 작성하는 대신에 A게임은 그냥 내버려두고 전체 4게임 중 B게임에는 원래 자신이 늘 사던 번호를 선택했다고 합니다.

바로 이 두 번째 선택한 B게임이 2억2천3십만달러에 당첨되었고 실수한 첫번째 게임(A게임)은 5,000달러에 당첨되었다고 합니다. 파워 플레이를 선택했으니 몇배를 더 받게 되었군요.

아이다호 복권국은 월요일에 당첨티켓을 확인했지만 당첨자는 아직 티켓을 제출하지 않았습니다. 당첨자가 아주 안전한 장소에 티켓을 보관하고 있지 않겠느냐고 사이몬씨는 말하고 있습니다.

주 복권규정은 법적인 요구사항은 아니라 할지라도 당첨자가 나타날 때까지는 당첨자의 이름을 밖히지 않을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사이몬씨에 따르면 당첨자는 익명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저는 그 사람에게 이 복권게임의 세계에서 내가 계속 그 사람의 이름을 비밀로 하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말해 주었지요. 저는 우리 주의 모든 사람에게 이것이 합법적인 정당한 게임이라는 것을 알게 해야 됩니다. 그리고 이 사람은 우리 복권국 직원들, 그들의 친인척들 그리고 우리 소매인들로부터 완전히 고립되어 있구요." 라고 사이몬씨는 전하고 있습니다.

아이다호 주재 연합복권협회의 마케팅 이사인 도르 오르씨는 1등 복권당첨자의 공개에 대한 규칙은 주마다 다르다고 전합니다.

사이몬씨에 따르면 보이즈에 사는 이 남자의 신분은 언젠가는 대중에 알려지게 될 것이고 언론의 관심을 충족시켜주기 위해 기자회견에 참여하는 상황을 만나게 될 것이라고 합니다. 또한 마케팅적인 관점에서도 아이다호 복권위원회는 대중들이 1등 당첨자가 누구인가를 알고자 싶어한다는 것입니다.

"저는 이 사람이 대중 앞으로 나왔으면 좋겠어요. 왜냐하면 보통 돈 없고 못배운 사람들이나 복권을 산다는 사람들의 고정관념의 틀에 맞지 않는, 아주 지성적인 사람이거든요."라고 사이몬씨는 말합니다.

파워볼은 29개의 미국 주와 연방 속지에서 행해지며 싱글 티켓으로 가장 높은 파워볼 잭팟은 2002년 크리스마스날에 터졌는데 무려 3억1천4백9십만달러의 당첨금이었습니다. 그리고 지난 토요일밤의 잭팟은 파워볼 역사상 6번째로 높은 금액이었습니다.

연합복권협회에 따르면 현재 가장 높은 복권 잭팟은 2000년 5월 9일에 지금은 메가 밀리언으로 이름이 변경된 빅게임 복권으로 일리노이주와 미시건주에서 똑 같은 번호의 복권 당첨 티켓이 나와 상금 3억6천3백만달러를 나누어 가진 것이었습니다. 이번 토요일 밤의 2억2천3십만달러의 당첨잭팟은 2004년 10월9일 델라웨어주에서 당첨된 2억1천4백7십만달러의 당첨금을 약간 넘긴 것으로 세계에서 10번째로 높은 잭팟을 기록하게 되었습니다.

(출처 : AP통신)

 
로또윈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회원약관